Skip to content
Views 3200 Votes 0 Comment 0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공복에 커피를 마시면 위산이 위벽을 자극해 염증을 일으킬 수 있다./사진=클립아트코리아

아침에 잠을 깨우기 위해 커피를 마시는 사람이 많다. 카페인의 각성 작용을 십분 활용하는 것인데, 이런 습관은 위 건강에 해롭다. 평소 자신도 모르게 실천했던 위 건강에 해로운 습관들을 알아본다.
 

공복에 커피 마시기

커피 속 카페인은 위산 농도를 높이고 위산 분비를 촉진한다. 뱃속에 음식물이 없는 상태에서 커피를 마셔 위산이 활발하게 분비되면 위벽이 자극돼 염증이 생길 수 있다. 이는 위염, 위궤양, 역류성 식도염으로 이어질 수도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속 더부룩할 때 탄산음료 마시기

탄산음료를 마시면 청량감과 함께 속이 개운해지고 뚫리는 듯한 느낌이 들어 소화가 안될 때 습관처럼 찾는 사람들이 있다. 하지만 속이 더부룩할 때마다 탄산음료를 마시면 오히려 소화장애가 생길 수 있다. 탄산음료가 식도와 위를 연결하는 괄약근의 기능을 약화시키기 때문이다. 괄약근이 약해지면 위산이 식도로 역류하면서 소화를 방해한다. 특히 평소 위장장애가 있는 사람은 탄산음료를 멀리해야 한다.
 

속 쓰릴 때 우유 마시기

우유는 알칼리성이기 때문에 위를 보호해준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우유의 칼슘 성분은 오히려 위산 분비를 늘려 속 쓰림을 악화한다. 게다가 우유 속 단백질인 카제인 성분이 위산을 만나면 젤리 형태가 되는데, 이를 소화·흡수시키기 위해 더 많은 위산이 분비된다. 속이 쓰릴 때는 따뜻한 물을 마시는 게 좋다. 위 점막을 보호해주는 양배추도 도움이 된다.
 

물에 밥 말아 먹기

입맛이 없을 때 물이나 국에 밥을 말아 먹는 경우가 있다. 당장 밥을 목으로 넘기기는 쉬울지 몰라도, 결과적으로 소화를 방해하는 행동이다. 소화의 첫 단계는 입안에서 침과 음식물이 잘 섞이고, 치아로 음식물을 씹어 잘게 부수는 것이다. 그런데 밥을 물에 말아 먹으면 음식물이 빠르게 식도로 넘어가서 침에 의해 분해되는 과정이 줄고, 잘게 부서지는 정도도 줄어든다. 또한 위 속 소화액이 물에 희석되기도 해 소화 능력이 떨어진다.
 

점심 먹은 후 낮잠 자기

식후  30 분 이내에 엎드리거나 누워 자면 소화기질환이 생길 수 있다. 음식물의 이동 속도가 느려지기 때문에 포만감, 더부룩함, 명치 통증, 트림 등 각종 증상을 유발한다. 특히 식사 후 곧바로 누우면 위산이 역류해 역류성 식도염에 걸릴 수도 있고 음식물이 식도를 타고 역류해 폐로 들어가 흡인성 폐렴이 발생할 위험도 있다.

Atachment
Attachment '1'
Attach Images or Files

Drop your files here, or click the button to the left.

Maximum File Size : 0MB (Allowed extentsions : *.*)

0 file(s) attached ( / )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Views Date
52059 중소기업 면접 탈락한 이유.jpg newfile 😀익명930 7 2022.12.05
52058 악뮤 이수현, '커튼콜' O.S.T 가창… 오늘(5일) 발표 file 😀익명257 8 2022.12.05
52057 100억 잭팟 터진 연예인 모친의 진실.jpg file 😀익명142 9 2022.12.04
52056 활동하는 동안 월드컵이 7번 개최된 아이돌 ㄷㄷㄷ file 😀익명504 11 2022.12.04
52055 본의아니게 유출 되어버린 아이돌 비공개 멤버...jpg file 😀익명195 11 2022.12.03
52054 알고보면 훈훈한 사진인 원스타 따봉짤.jpg file 😀익명814 4 2022.12.03
52053 일진한테 찍힌 학생의 최후 file 😀익명773 40 2022.12.02
52052 친누나의 고해성사.jpg file 😀익명721 12 2022.12.02
52051 제주도에서 볼 수 있다는 배트맨 file 😀익명994 19 2022.12.01
52050 신곡 홍보하러 온 가수 농락하는 이진호 ㅋㅋㅋ file 😀익명540 10 2022.12.01
52049 55년째 무료 예식장을 운영 중이신 할아버지.jpg file 😀익명136 12 2022.11.30
52048 생각보다 첫인상이 무뚝뚝했다는 연예인...jpg file 😀익명050 17 2022.11.30
52047 모든사람이 경악한 아이돌 2배속 댄스 레전드.gif file 😀익명047 19 2022.11.30
52046 주당계 퇴물 다됐다는 지상렬 ㅋㅋㅋ file 😀익명735 16 2022.11.29
52045 싸이, '올나잇스탠드 2022' 개최…"막차와 첫차 싸이, 달리자!" file 😀익명153 17 2022.11.28
52044 키 작은 최애를 진심으로 걱정하는 연예인 팬 ㅋㅋㅋ 1 file 😀익명793 17 2022.11.27
52043 감동실화) 아버지와 자전거.jpg file 😀익명495 15 2022.11.25
52042 알고보니 같은 그룹 준비했었다는 이해인과 아도라 file 😀익명682 9 2022.11.25
52041 악뮤 이수현X정지소, '커튼콜' OST 라인업 합류…'음색 장인' 등장 file 😀익명538 7 2022.11.24
52040 투바투 수빈이 아리아나 그란데 목소리 같다고 평가한 여가수.jpg file 😀익명862 12 2022.11.23
List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03 Next
/ 26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