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Views 3056 Votes 0 Comment 0

Shortcut

PrevPrev Article

NextNext Article

클립아트코리아 제공

한국인  10 명 중 4명은 수분 섭취가 부족하다. 이러한 와중에 음료수 섭취는 증가하고 있다. 물 대신 음료수 섭취, 문제 없을까?
 

물 대신 가당음료, 당뇨병 위험  7~8 % 높여

한국영양학회 최근 논문에 따르면 5년 간( 2013 – 2017 년)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분석한 결과, 국민 중  62 %가 수분 섭취 기준을 충족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와중에 하루 평균 음료수 섭취량은  2010 년  116.7g 에서  2020 년  229.5g 로 가파르게 증가했다. 수분 섭취란 물·음료수 등 ‘액체 수분’과 ‘음식 수분’의 총합이다. 음료수도 수분에 속하니 물 대신 마셔도 괜찮겠지 생각하기 쉽지만, 이는 오산이다. 미국임상영양학회에 발표된 연구에 따르면 한 컵의 물 대신 1회 분량의 가당 음료(탄산음료, 주스 등)를 마시면 제2형 당뇨병 발병 위험이  7~8 %나 높아졌다.

음료수를 통해 수분 보충을 하면 당분 과다 섭취, 에너지 과잉 등의 문제가 발생한다. 장기간 섭취 시 당뇨병 발병 등의 위험이 생길 수 있는 것이다. 물 대신 커피·맥주도 추천하지 않는다. 이뇨작용이 있어 오히려 체내 수분을 감소시킨다.

 


 

 

순수한 물로  500~1000mL  마셔야

한국영양섭취기준에 따르면 물 충분섭취량은 따로 있다. 성별·연령별로 조금씩 다르지만  500~1000mL 사이에 있다.<위의 표> 하루에  2~3 잔은 모두 순수한 물로 보충해야 한다. 탄산음료, 주스, 커피 등은 해당하지 않는다. 다만 보리차·우엉차 등 설탕이 들지 않은 물을 연하게 먹는 것은 괜찮다. 탄산수는 대부분  PH   5.5  이하의 산성이라 치아 바깥면인 법랑질을 녹일 수 있어 이왕이면 순수한 물이 낫다.

물은 아침에 일어나서 취침 전까지 물을 소량씩 틈틈이 마셔야 체내 수분을 잘 유지할 수 있다. 노인은 갈증을 잘 느끼지 못하므로 목이 마르지 않아도 물을 따로 챙겨마셔야 한다.

물은 건강의 기본이다. 체내 총수분량이 일정 수준 이상으로 감소하면 근 피로감을 쉽게 느끼게 되고, 체온을 유지하는 능력이 상실되며, 심하면 사망에 이른다. 수분은 인체의 정상적인 기능을 유지하는 데 필수적이다. 특히 운동으로 체온이 상승하는 일이 빈번한 사람은 탈수가 심장의 스트레스를 증가시킨다. 체중의 2% 정도의 낮은 수준의 탈수로도 운동수행력이 감소될 수 있다는 보고도 있다. 심한 탈수가 아니더라도 경미한 탈수 상태가 인체의 생리적 기능, 인지기능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들이 있다.

Atachment
Attachment '2'
Attach Images or Files

Drop your files here, or click the button to the left.

Maximum File Size : 0MB (Allowed extentsions : *.*)

0 file(s) attached ( / )

List of Articles
No. Subject Author Views Date
Notice 이용규칙 😀익명708 22 2022.11.23
52069 친오빠한테 연애 상담하면 안되는 이유 ㅋㅋ file 😀익명957 5 2022.12.09
52068 강아지 키우는 집의 새벽 일상.jpg file 😀익명169 12 2022.12.08
52067 귀여운 눈빛에 살기가 느껴지는 아이돌.gif file 😀익명640 12 2022.12.08
52066 친가족들도 힘들다는 옷장공유 하고있는 아이돌 file 😀익명637 10 2022.12.08
52065 거북목보다 더 심한 증상이라는 버섯증후군 (+진단법) file 😀익명705 11 2022.12.08
52064 걸그룹 내 싸움과 불만을 없애는 방법.jpg file 😀익명607 12 2022.12.07
52063 의외로 맛있다는 음식 조합들.jpg file 😀익명869 12 2022.12.06
52062 야구선수 노안 올타임 레전드.jpg file 😀익명857 10 2022.12.06
52061 피자에 곰팡이가 피었다고 따지는 리뷰.jpg file 😀익명300 12 2022.12.06
52060 인스타는 못하지만 1달 만에 팔로워 30만명이 증가한 남돌.jpg file 😀익명355 26 2022.12.06
52059 전설의 취사병 😀익명888 14 2022.12.06
52058 중소기업 면접 탈락한 이유.jpg file 😀익명930 14 2022.12.05
52057 악뮤 이수현, '커튼콜' O.S.T 가창… 오늘(5일) 발표 file 😀익명257 13 2022.12.05
52056 100억 잭팟 터진 연예인 모친의 진실.jpg file 😀익명142 17 2022.12.04
52055 활동하는 동안 월드컵이 7번 개최된 아이돌 ㄷㄷㄷ file 😀익명504 17 2022.12.04
52054 본의아니게 유출 되어버린 아이돌 비공개 멤버...jpg file 😀익명195 16 2022.12.03
52053 알고보면 훈훈한 사진인 원스타 따봉짤.jpg file 😀익명814 9 2022.12.03
52052 일진한테 찍힌 학생의 최후 file 😀익명773 42 2022.12.02
52051 친누나의 고해성사.jpg file 😀익명721 13 2022.12.02
52050 제주도에서 볼 수 있다는 배트맨 file 😀익명994 21 2022.12.01
List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604 Next
/ 2604